2017년 9월 방송 신청곡 게시판

2017년 9월 방송 신청곡 게시판
방송 시간
평일 오후 7시~ 오후 10시(랜덤방종)

일요일 오후7시~오후 10시(랜덤방종)

화요일 & 토요일 휴방

[캔티비, 후티비, 센스티비, 티비조아, 컬러티비, 윙크티비, 꿀티비, 지플레이, 나피디, 파프리카TV, 네오TV, NARROWCAST, 미소티비]에서 방송 시작

방송 내용
1. 홈피 신청곡 및 사연
2. 즉석 신청곡 접수
3. 김하니와 즐거운 토크 시간
4. 김하니의 라이브 청취(돌발미션누적777, 라이브신청1곡(한방337) – (6곡~9곡정도)

신청곡 접수 마감
오후 6시 30분까지

접수 방식
1. 댓글로 신청곡 및 사연을 간단하게 남겨주세요. (재밌는 방송을 위해 가급적이면 사연글도 부탁드립니다.)
2. 방송 닉네임 또는 익명으로 가능합니다.
3. 펌글은 출처를 밝혀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노래하는 김하니 음악방송 보는 방법
1. 노래하는 김하니 음악방송은 신청곡과 비제이의 라이브로 진행되는 음악방송입니다. 매주 평일 오후6시부터 10시까지 진행하며, 주말방송은 휴방, 일요일은 오후8시부터 진행됩니다. 2. 방송을 보시는 방법은 캔티비 / 후티비 / 꿀티비 / 지플레이 / 컬러티비 / 윙크티비 / 센스티비 / 티비조아 / 나피디 / 파프리카TV / 네오TV / NARROWCAST / 미소티비 인터넷방송에서 모바일 또는 컴퓨터로 방송을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3. 음악방송을 보는 자세한 방법은 다음 바로가기를 클릭해주세요. 하니 음악방송 보는 방법 바로가기
시청가능한 인터넷방송
캔티비, 후티비, 센스티비, 티비조아, 컬러티비, 윙크티비, 꿀티비, 지플레이, 나피디, 파프리카TV, 네오TV, NARROWCAST, 미소티비
시청 불가능한 인터넷방송
아프리카티비, 팝콘티비, 달티비, 모두티비, 볼래티비, 티비핫티비, 핫독티비, 핫썸티비, 아프리카

20 Comments

  1. #좋은글✏

    ♡♡♡ 마음 하나 등불 하나

    우리들의 마음에
    하나씩 등불을 밝혔으면 좋겠습니다.

    살다보면 이런 일 저런 일로
    마음이 어두워집니다.
    욕심 때문에,
    시기와 질투하는 마음 때문에
    미워하는 마음 때문에

    이웃을, 친구를, 동료를
    사랑하는 가족 부모와 형제까지도
    싫어지고 미워져서 멀어지고 분노하고
    사랑하지 못하고 용서하지 못하여
    마음이, 영혼이 어두워집니다.

    사랑의 등불 용서의 등불
    화해의 등불 이해와 포용의 등불
    베풀 수 있는 여유의 등불까지

    우리들의 마음에 모두 하나씩
    밝고 고운 등불을 밝혔으면 좋겠습니다.
    그 등불 숨기지 말고 머리 위에 높이 들어
    주변을 밝혔으면 좋겠습니다.

    그 불빛 주변을 밝혀
    남들에게 밝음을 줄 뿐만 아니라
    마음속의 어두움을 몰아내어
    행복의 불빛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중에서

    양현경 – 내 이름은 가을 코스모스
    https://youtu.be/vdAVGdcfwxY?list=PLDHNF-s3VKKMt-nstA3qP7pBKvB6njyw0
    신청곡
    숨은 그림 찾기    엄정화 
    양현경 – 내 이름은 가을 코스모스
    생각이나    부활   

  2. #좋은글✏

    행운이나 행복이 스스로

    자신에게 찾아와 주길 바라는 사람이 있다.

    하지만 세상에 유배되어 세상의 나이로

    마흔일곱 해를 살아 보니 이제야 알겠다.

    행운이나 행복한 날은

    까닭 없이 내 마당으로 날아 들어오는

    파랑새처럼 찾아오는 것이 아니었다.

    행운도 행복한 날도 원하는 이들이

    스스로 만들어야지만 주어지는 것이었다.

    그것도 모르고

    너무 오랜 시간 기다리고만 있었네…

    __ 박광수의
    중에서

  3. -사랑을 잃는다는 말-

    헤어진다는 것은
    어떤 준비를 해도
    예상할 수 없는 것 같아.

    그저 상황이 닥치면 어떻게든
    그 순간에 최선을 다해야 할 뿐

    예상했다고 해서,
    준비한다고 해서,
    겪어봤다고 해서
    익숙해지는 것도,
    더 잘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걸 보면 말이야.

    흔히들 사랑을 잃는다고 표현하잖아.
    그런데 난 그렇게 생각해.

    이별이란,
    ‘너와 나의 사랑’에서
    그저 너와 내가 빠지는거야.

    그래서 헤어진다는 것은,
    사랑을 잃는게 아니라
    사랑만 남는거야.

    그렇게 생각하면
    아쉬울 것도 후회할 것도
    없지 않겠니.

    그저 그때 그랬었지,
    그때 우리에겐 그런 사랑이 있었지,
    하고 만다면.

    지금 여기 너는 없고,
    지금 네 곁에 나도 없지만
    너는 또 다른 나와
    사랑을 하고 있을 테고
    나는 또 다른 너와 사랑을 할테니
    결코 사랑을 잃는게 아니야.

    사랑은 영원해.
    그저 너와 나는 사라지고
    사랑만 남아 있을뿐.

    좋은글에서
    신청곡
    같은 시간 속의 너    나얼
    내가 그댈    하동균 & 이정 feat. 린 
    그대라는 사치    한동근

  4. 오후에 날이 흐려지기 시작하더니
    지금 빗방울 떨어지면서 창밖으로 빗물이 주루룩 흐르니요
    이런 날씨에 맞게 하니 주군께서 좋은 노래를 선곡해주세용^^

  5. 남자를 소개받을 때
    직업을 물어보고

    여자를 소개받을 때
    외모를 물어봅니다

    직업과 외모도 중요하지만
    정말 중요한건

    그 사람의 성격과
    그 사람의 성품과
    그 사람의 인품과
    그 사람의 됨됨이가 아닐까요

    진실한 사랑을 할려면
    조건을 보고 사랑하지마세요
    신청곡
    사랑이 아니라 말하지 말아요    이소라  
    다시 사랑한다 말할까    김동률   
    썸    소유 & 정기고 feat. 릴보이  

  6. 사람을 쉽게 믿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러나 쉽게 실망을 합니다.

     

    사람을 쉽게 믿지 않는 사람이 있습니다.

    언제나 그만큼의 거리에서만

    사람을 대합니다.

     

    쉽게 믿는 사람도,

    또 믿지 않는 사람도 한가지

    간과하는 것이 있습니다.

     

    “마음주고 믿어주는 만큼

    내가 행복하다는 것이지요.”

     

    상대에게

    바라는 것이 없으면

    우선 내마음이 편합니다.

    그러하면 서운하거나

    배신감 또한 없을 것입니다.

     

    역설적으로 이야기 하자면 기대하는 만큼

    바라는 만큼 사람들에게 애정과 관심이

    있기 때문에  서운하거나

    배신감이 들기 때문입니다.

     

    사람을 알아가는데는

    오랜 세월이 흐르지만

     

    그것을 두고 두고 우리를

    커다란 믿음과 행복으로

    가득 채울것입니다.

     

    오랜 시간의 변치않는 행동으로

    그 사람의 마음의 진실을 보게 되니까요.

     

    그것은

    어떠한 시련에서도 변치않을 믿음을 줄 것입니다.

     

    좋았다가 돌변하는 순간의 짧은 인연이 아닌

    오랫동안 변치 않는 좋은 인연으로 남았으면…

     좋은글에서

    신청곡
    옛 사랑    이문세  
    팔레트 (Feat. G-DRAGON)    아이유  
    좋을텐데    성시경

  7. 감사할게 없다는 것은
    삶에 불만이 많다는 것이고

    만족을 못 한다는 것은
    그만큼 욕심이 많다는 얘기다

    불평이 많다는 것은
    기대가 크기 때문이고

    행복하지 못 하다는 것은
    그만큼 버려야할게 많다는 뜻이다
    신청곡
    시간과 낙엽    악동뮤지션
       난 왜 가방에서 낙엽이 나올까    가을방학
    You Are My Everything 거미

  8. 힘든 하루로 시작했지만 방송과 함께 힐링이 되는 마무리가 되는 하루가 되었으면 합니다.
    모두모두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신청곡
    1. YB – 가을 우체국 앞에서
    2. 최성원 – 제주도의 푸른밤
    3. 김광석 – 바람이 불어오는 곳


  9. 가을엔 누구와 차 한잔의 그리움을 마시고 싶다

    햇살은 다정해도
    바람은 왠지 쓸쓸한 탓일까.
    가을엔, 낙엽 지는 가을엔
    누구와 차 한잔의 그리움을
    마시고 싶다.

    가을바람처럼 만나
    스산한 이 계절을 걷다가
    돌계단이 예쁜 한적한 찻집에서
    만추의 사색에 젖어들고 싶다.

    사랑하는 연인이라면
    빨간 단풍잎처럼 만나도 좋겠지.
    은은한 가을 향을 마시며
    깊어가는 가슴을 고백해도 좋겠지.

    굳이 사랑이 아니라도 괜찮아
    가을엔, 낙엽지는 가을엔
    노을빛 고운 들창가에 기대어
    누구와 차 한 잔의 그리움을
    마시고 싶다.            ᆢ☕

        글 / 이 채
    신청곡
    내 사람    김동률
    너를 사랑한 시간    정승환   
    예뻐요    스윗소로우

  10. ♠ 좋아하는 것과 사랑하는 것의 차이 ♠

    “좋아하는 건”
    그 사람으로 인해 내가 행복해졌으면
    하는 것이고,
    “사랑하는 건”
    그 사람이 나로 인해
    행복해 졌으면 하는 것입니다.

    “좋아하면”
    욕심이 생기고,
    “사랑하면”
    그 욕심을 포기하게 되는 것입니다.

    지구가 멸망해서 탈출하는 우주선이 있다면,
    “좋아하는 사람은”
    내 옆자리에 태우고 싶은데,
    “사랑하는 사람은”
    내 자리를 주고 싶어지는 것입니다.

    “좋아해 는”
    들으면 가슴 설레는 것이고,
    “사랑해 는”
    들으면 눈물 나는 것입니다.

    “꽃을 좋아하는 사람은”
    그 꽃을 꺾지만,
    “꽃을 사랑하는 사람은”
    그 꽃에 물을 줍니다.

    “좋아해”는
    웃는 날이 많고,
    “사랑해” 는
    우는 날이 많습니다.

    “좋아하는 사람은”
    내 곁에 두고 싶은데,
    “사랑하는 사람은”
    내가 그 사람 곁에 있고
    싶은 것이랍니다.

    “좋아하는 것은”
    감정의 흔들림이지만,
    “사랑하는 것은”
    영혼의 떨림이라 합니다.

    “좋아해” 는
    그 사람이 나 없으면
    힘들기를 바라는 것이고,
    “사랑해” 는
    그 사람이 나 없어도
    행복하길 바라는 것입니다.

    “좋아할 땐”
    가슴이 두근두근,
    “사랑할 땐”
    가슴이 시큰시큰.

    “좋아하는 건”
    앞서 걷고 있는 당신을
    뒤따라 가는 것이고,
    “사랑하는 건”
    내 걸음을 당신에게
    맞춰가는 것입니다.

    “좋아하는 건”
    내가 그 사람을 포기했을 때
    내가 잃어버릴 것은
    당신 하나 뿐인거고,
    “사랑하는 건”
    그 사람과 헤어졌을때
    내가 잃어버린 것은
    당신을 뺀 나머지 모든 것입니다.

    “좋아하는 건”
    이 글을 보고
    누군가가 떠오르는 것이고,
    “사랑하는 건”
    이 글을 보고
    누군가가 눈물날만큼
    보고 싶어지는 것입니다.

    오늘도 누군가를 좋아하고 사랑하며
    감사하는 하루가 되시길 소망합니다.

    – 좋은글 –
    신청곡
    자기야 여보야 사랑아    린
    우리 이제 연인인가요    윤종신  
    비가 오는 날엔    비스트

  11. <>

    사랑은
    한 남자를 바보로 만들고

    사랑은
    한 여자를 울보로 만들지만

    사랑 때문에
    그 남자는 용감한 바보가 되고

    사랑 때문에
    그 여자는 따뜻한 울보가 된다.

    사랑은
    사랑이니까
    사랑이다.

    『지금 말하세요, 사랑한다고 …..』
    신청곡
    바람의 노래    한동근
    고추잠자리    조용필 
    흐린 가을 하늘에 편지를 써    김광석   

  12. 9월의 시작입니다.
    웃으면서 시작해서 웃을수 있는 9월이 되시기 바라며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신청곡
    1. 코요테 – Dirve
    2. 야다 – 이미 슬픈 사랑
    3. 에이트 – 심장이 없어

  13. 9월이 시작됐네요.
    가을 만끽하시고 감기들 조심하세요….

    오늘은 그냥 그대가 보고 싶다 .

    꽃잎에 내리는 빗물처럼
    내 마음에 다가온 마음 하나
    스치는 인연이 아니길
    바라는 마음으로 나 혼자 마시는
    찻잔에 그리움을 타서 마시고

    오늘은 유난히도 차 한잔이 그리워
    음악이 흐르는 창가에 기대어
    홀로 듣는 음악도 너와 함께이고 싶고
    매일 마시는 차 한 잔에도 너와 함께
    하고픔을 흰구름에 실어본다.

    인연에 소중함을 느끼면서도 때로는
    아픔으로 다가오는 현실앞에서
    허물어지고 다 부질 없다고 말하지만
    보고픔만 있을 뿐

    홀로 마시는 찻잔에
    그리움도 보고픔도 마셔 버리고
    영원히 간직하고 픈 님이기에
    떨칠수가 없어라

    그대와 마시고 싶은
    커피 한 잔도 그리워 지는
    날입니다.

    신청곡
    소녀의소녀 정은지
    UUU정인
    오르막길정인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